[비하인드 객석] 새 산조 탄생기

[비하인드 객석] 새 산조 탄생기

우수 컨텐츠 잡지 

기사 업데이트 시간: 2020년 3월 2일 3:48 오후

오늘날 산조는 틀거리가 잡힌 정형화된 음악으로 전승되고 있다. 악보에 기입되면서 즉흥의 가락은 제 모습을 감추었다. ‘전승’되어야 할 음악인 것은 맞지만, 익힌 가락을 토대로 제 이름 석자를 내건 산조를 만들던 ‘정신’은 사라진 지 오래다. 그러던 중 제 이름 석 자를 단 산조들이 다시 나오고 있다. 그들을 만나보았다.

Leave a reply

Back to site top
Translate »